달력

102018  이전 다음

  •  
  • 1
  • 2
  • 3
  • 4
  • 5
  • 6
  • 7
  • 8
  • 9
  • 10
  • 11
  • 12
  • 13
  • 14
  • 15
  • 16
  • 17
  • 18
  • 19
  • 20
  • 21
  • 22
  • 23
  • 24
  • 25
  • 26
  • 27
  • 28
  • 29
  • 30
  • 31
  •  
  •  
  •  

홍대 놀이터 근처 구석진 곳에 위치한, 마치 지하 주차장 개조해서 만든 pub 도 아닌 피자가게이다.

가보면 알겠지만, 약간 이국적이고, 거기에 알바까지 외국인이라 외쿡인도 좀 많은편이다. 대충 어떤 분위기인지 감이 올라나?

 

자주는 못가지만, 그래도 수제맥주가 땡기면 간간히 가는 곳인데다가, 피자도 나름 먹을만해서 이곳 갈일 있는데, 가볍게 한잔 땡긴다면 찾는 곳이다.

 

갈때마다 다른 피자를 시켜보는데, 온르은 카레피자.

 

 

 

거기에 에일 & 호밀맥주 이름은 기억이 안남

 

 

페퍼로니가 많이.. 탔다..   댄장..  그래도 각 한판씩 뚝딱했다.  남자라면 맥주 한잔에 딱 맞는 사이쥬이지 싶다.  물론 맥주가 많이 모자라긴 하지만...

 

하프 앤 하프 피자도 되니 두개 골라서 하나사이즈로도 가능함~

 

항상 먹고 오니라 바꺼서 가격이고 내부 사진이고 없다. 

담에 포스팅 업글 해볼께요 ㅜ ㅜ

 

 

Posted by ㅎHㅂrㄹrㄱl ^( ' ')^

댓글을 달아 주세요